게시판
학회소식
HOME  게시판  학회소식
2008년도 수석부회장 후보 : 김낙중 박사 이력서/소견서
작성자 관리자  |  작성일 2007-07-31   |   조회수 5982
이력서

1) 인적사항
성명 : 김낙중 (金路中)
생년월일 : 1951년 3월 25일
소속: 한양대학교 화학과
2) 학력
1969-1973 : 서울대학교 화학과 (이학사)
1976-1978 : 서울대학교 대학원 화학과 (이학석사)
1978-1983 : University Texas at of Austin (이학박사)

3) 경력
1983-2000 : 한국과학기술연구원 책임 연구원
2000-현재 : 한양대학교 교수
1998-2007 : 광굴절분자집 합체 연구단장

4) 한국고분자학회 활동
1987-1988 : 기획간사
1989-2000 : 재무간사
1998 : 총무이사
1999 : 전무이사
2000-2001: 평이사
2000-2002 : 분자전자부문위원장
2004-2005 : 학술위원장
2006 : 감사
2007 : 부회장
1990~현재 : 평의원

[재무위원,기금관리위원,산학협동위원,학회발전위원 등 역임]


소견서

존경하는 고분자학회 여러분, 여러모로 부족한 제가 한국고분자학회 제 26대 회장 선거에
입후보하게 된 것을 무한한 영광으로 생각하며 또한 저에게 입후보 할 것을 권유해 주시고,
망설이는 저에게 많은 용기를 주신 여러 선후배님께 심심한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. 우리
학회는 창립 30여년 만에 국내외에서 가장 눈부신 활동을 하는 국내 3위의 대규모의 학회
로 성장,발전하여 왔습니다. 이는 그간 역대 회장님 및 임원들의 헌신적인 노력과 모든 회
원들의 적극직인 참여로 일구어진 결과라 할 수 있습니다. 제가 만약 여러분의 지지를 받아 학회를 운영할 수 있는 기회가 온다면 지금보다 한 단계 더 발전된 학회로 도약할 수 있도
록 이제까지의 노력을 배가하여 최선을 다 할 것을 약속드리면서 제가 평소에 마음에 품어
왔던 학회 발전에 대한 소견을 말씀드리겠습니다.

⑴ 회원확충
- 학생회원의 졸업 후 정회원 가입 유도
- 고분자산업 분야의 회원 확충 및 학회 참여 유도
- 고분자기술 관련 중소기업과의 상호 협력체계 구축
- 기업이 필요한 기술을 연결해 줄 수 있는 네트워크 구축

(2) 회원 간의 유대 강화
- 연차총회를 내실있는 축제의 장으로 지향
- 학회 홈페이지를 회원들의 의견 수렴 및 정보교환의 장으로 개방
- 지부사업의 활성화

(3) 학회조직의 체계화 및 학술활동 강화
- 학회내의 학술분야별 부문위원회 활성화
- MR의 IF 향상 및 Polymer의 위상 제고
- 학진,과학재단,산자부의 분류에서 고분자 분야 확충

(4) 산학협동을 통한 학회의 자립화
- 산학연 협동 체제의 구심체 역할
- 산학 연계 연구를 위한 data base 구축
- 산학협동 특별 심포지움 확충
- 중소기업 애로기술에 대한 교육프로그램 기획

(5) 한국고분자학회의 국제적 위상 제고
- 학회의 국제적 홍보 강화
- 연차총회에 국외 저명 과학자 초청
- 국제학술대회 개최의 적극 지원
- IUPAC, PPF, APF 등에의 적극 참여

이상의 항목들에 대하여 집중적인 노력을 경주함으로써 국가적 핵심산업분야로 자리매김한
고분자 산업의 발전 및 학회의 새로운 단계로의 도약을 위하여 최대한 노력하겠습니다.
저에게 기회를 주신다면 그동안 학회 여러 분야에서의 일한 경험을 토대로 선배님들의 봉사
와 헌신을 명심하고 후배들의 비판을 적극 수용하여 학회 발전에 회장으로서의 맡은바 소임
을 다 하겠습니다.

한국고분자학회 2008년도 수석부회장 후보 김 낙 중
(06242) 서울시 강남구 강남대로 354 혜천빌딩 601호 상호명:(사)한국고분자학회
TEL:82-2-568-3860, 561-5203, 569-3860 FAX:82-2-553-6938 사업자번호:220-82-00411 대표자: 김양국
Hyecheon Building(Room 601), #354, Gangnam-Daero, Gangnam-Gu, Seoul 06242, Korea

Copyright(c) The Polymer Society of Korea. All right reserved.
본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주소가 자동 수집되는것을 거부하며,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.